귀넷 학군 고교 조지아 상위권 차지

0
255
노스귀넷고교 [구글맵 캡처]

최근 U.S.뉴스 & 월드 리포트가 발표한 2023년 조지아 고등학교 순위에서 한인 학생들이 많은 귀넷 카운티 학교가 대거 포함됐다.  

매체는 학생들의 학업성취율, 대학 진학준비율, 학생 다양성, 졸업률 등 여러 부분을 고려해서 조지아 내 고등학교 순위를 매겼다고 설명했다.  

1위를 차지한 곳은 로렌스빌에 위치한 명문고인 귀넷과학기술고등학교(GSMST)다. 이곳은 전국 19위에 오르기도 했다. 대학 진학에 유리한 AP시험을 보는 학생은 97%, 소수계는 전체 학생의 86%를 차지하면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  

매체가 선정한 2위 학교는 콜럼버스고등학교, 3위는 어거스타의데이빗슨마그넷고등학교다. 한인 학생들이 많이 다니는 것으로 알려진 스와니(포사이스 카운티)의램버트고등학교로 5위에 올랐다.

귀넷 카운티에서 GSMST 다음가는 학교는 스와니에 위치한 노스귀넷고등학교로 해당 랭킹 12위에 올랐다. 전교생 수는 3000여명으로 AP시험 응시율은 74%, 독해력은 86%, 졸업률은 96%다. 메트로지역 고등학교 중에서는 9위를 차지했다.

다음은 18위의 뷰포드고등학교다. AP시험 응시율은 55%로 상대적으로 낮지만, 독해와 과학 능력 면에서 준수한 실력을 보였다. 졸업률은 96%다. 귀넷 카운티 4위는 조지아 28위를 차지한 스넬빌의브룩우드고등학교다. 전교생이 3800명 이상으로 학교 규모가 크지만 졸업률은 92%다.

귀넷의 5위는 조지아 34위를 차지한 스와니의피치트리릿지고등학교다. 전교생은 약 3300명으로 한인 학생 비율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AP시험 응시율은 55%, 졸업률은 88%다.  

이외에도 밀크릭고교(37위), 파크뷰고교(38위), 그레이슨고교(40위), 아처고교(49위), 콜린스힐고교(51위), 둘루스고교(55위) 등이 상대적으로 높게 랭크됐다.

윤지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