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업 시간 집중력… 이렇게 하면 높아진다

0
482

초등학교 3학년짜리 자녀를 둔 한 어머님이 자신의 자녀가 학교에서 산만하다고 담임선생님과 면담을 이야기를 꺼내 놓으셨다.  선생님의 지시대로 따르기보다 자신이 관심있는 일에 대해 이야기를 하는 행동에 관한 이야기였다. 집중이 어려운 학생이었다. 그때 필자는 어릴 적 기억이 떠올랐다. 초등학교 1학년 어린 나이였지만 등굣길을 손을 꼭 잡고 연신 당부의 말씀을 하시던 어머님의 기억이었다. “수업시간에 다른 생각 하지 말고, 선생님이 뭐라고 말씀하시는지 선생님 입술만 쳐다봐야 해.” 아직도 귓가에 쟁쟁하다.  

수업시간에 집중을 하면 이해력이 좋아지는 것은 당연한 이치다. 하지만 매일 매일 반복되는 수업 중에 백퍼센트 집중을 하고 이해를 하는 일이 말처럼 쉽지만은 않은 것이 사실이다. 모든 연령의 학생들이 비슷한 형편이다. 그렇다면 수업 중 보다 높은 집중력과 이해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까?  

▶ 적극적 듣기
수업 참여는 학생들이 수업 시간을 더욱 유익하게 만들기 위해서는 수동적으로 교사의 설명을 듣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적극적으로 생각하며 듣고 중요한 내용을 받아 적으며 듣는 것이다. 수업을 하다 보면 고개를 끄덕이고 중간중간 대답을 해 가며 듣는 학생들보다 몸이 점점 내려가고 눈빛이 흐려지는 학생들이 많다. 그 학생들은  교실에 앉아 있는 것이지 배우고 있지 않다는 것을 금방 알 수 있다. 적극적으로 생각하며 듣는 노력의 마음의 준비가 필요하다.  

▶ 노트필기
요즘은 수업시간에 교사들이 파워포인트를 준비해 수업을 진행하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학생들은 손을 팔짱을 끼거나 턱을 고이고 듣고만 있기 쉽다.  하지만 많은 연구에서 밝혀졌듯 필기하는 행위는 기억을 강화한다. 그리고 수업 후에 필기한 내용을 다시 읽어봄으로써 기억을 되살릴 수 있다. 설사 교사가 파워포인트나 수업내용이 요약된 자료를 제공한다고 하더라도 그것을 가지고 복습하는 것보다는 자신이 받아적고 자신이 이해한 방법과 내용을 적는 것을 가지고 복습하는 것이 훨씬 기억을 되살리기에 효과적일 수밖에 없다.    

▶ 미리 읽기로 개요 파악
교사가 수업의 내용이 어떤 것들이 다뤄질지 그리고 그 내용들은 어떻게 연관성을 가지고 있는지 수업 전에 학습목표와 주요 개념들을 설명해 준다면 학생들은 전체적인 그림을 가지고 내용을 이해하기 쉽다. 이처럼 수업 전에 미리 교과서를 읽는다면 수업 중 그 내용들을 이해하기 훨씬 쉽다. 만일 읽어도 모를 내용이 가득한 과목이나 수업 내용이라면 수업에서 교사의 설명을 듣고 수업 후 교과서를 읽는 것이 효율적일 수도 있다.  

▶ 질문과 토론
수업 중 궁금한 점이나 이해가 안 가는 부분은 즉시 질문을 하면 바로 잘 배울 수 있다.  하지만 막상 학생들은 분명히 이해되지 않았다는 걸 알면서도 질문하지 않으려 한다. 그 이유는 교사를 성가시게 하기 싫고 수업에 방해를 줄까봐 혹은 자신만 모르는 걸 수 있다고 생각하여 부끄럽게 생각하기 때문이다.  수업을 방해하는 질문들은 자신이 아는 것을 과시하기 위한 질문이나 수업 내용과 거리가 먼 엉뚱한 질문을 할 때 뿐이다. 좋은 질문은 자신이 무엇을 이해했는지 설명하면서 확실하지 않은 부분에 대해 묻는 것이다. 이런 질문은 교사와 교우들의 생각을 환기시키고 다시 본질에 집중하게 하는 힘을 가진다. 만일 부끄러움이 많은 학생이라면 언제가는 자신이 이 부끄러움을 넘어서는 단련을 하는 기회로 삼으라고 조언한다.  미래에 직장에서 다른 사람들과 함께 일을 할 때도 적합한 질문은 문제점을 발견하게 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다.    

적극적인 수업 참여는 학생들에게 지식의 주인이 되게 함으로써 학습 경험을 향상시킨다. 이러한 노력은 단순한 지식 습득을 뛰어넘어 자발적인 학습자로 성장하는 발판이 될 것이다.


새라 박 원장 / A1칼리지프렙
▶ 문의:(323)938-0300
www.a1collegepre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