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팩트 있는 ‘소프트 스킬’을 찾아라

진박사의 교육프리즘

0
1727

STEM (Science, Technology, Engineering, Mathematics) 관련 전공과 직업의 수요가 나날이 늘어가는 요즘, 직장에서는 물론 학교에서도 학생들에게 STEM 관련 과목에서 가장 필요로 하는 ‘하드 스킬 (hard skill)’을 강조하는 커리큘럼을 흔히 볼 수 있습니다.

경제와 경영 용어로 처음 쓰이게 된 하드 스킬이란 수학 공식 계산이나 컴퓨터 프로그램 사용과 같이 측정 가능한 능력을 뜻합니다. 하드 스킬은 책을 읽고 수강함으로서 능력을 배우고 키울 수 있으니 단기간 내에도 충분히 갖출 수 있는 기술이 됩니다.

하드 스킬에 치우치다 보니 교육자들과 학부모들이 간과하는 부분이 ‘소프트 스킬 (soft skill)’입니다. 하드 스킬과 달리 소프트 스킬은 대인관계를 통해 평가되기 때문에 그 양과 질을 측정하기가 어려울 뿐 아니라 방법을 습득하는 것도 간단하지 않습니다. 소프트 스킬이란 조직 내에서 커뮤니케이션이나 리더십 등을 활성화할 수 있는 능력을 뜻합니다.

하드 스킬이 책을 통해 배울 수 있는 기술이라면 소프트 스킬은 책을 통해서 배우기 보다는 대인관계를 통해 접하게 되는 ‘경험을 토대로 한 기량’이라고 할 수있습니다. 소프트 스킬은 쉽고 빠르게 배울 수 있는 재능이 아니기 때문에 대학교와 회사에서 소프트 스킬을 가진 학생들을 더 인정하고 선호하는 것은 당연합니다. 그렇다면 소프트 스킬이란 구체적으로 무엇이며 어떻게 습득할 수 있는지 알아 보겠습니다.

SKILL 1. 시간 관리

노트북, 만년필, 펜, 노트, 쓰려면, 사무실, 달력, 일정, 시간, 시간 관리

매년 대학 지원 에세이를 쓸 때 학생들이 곤란해 하는 질문은 ‘살면서 가장 힘들었던 경험에 대해 서술하라’는 것입니다. 이 때 많은 학생들이 시간 관리에 대한 어려움을 주제로 선택합니다. 고등학생이 되면 AP 수업과 SAT로 학업량이 많아지는 것은 물론이고 운동 및 여러가지 특별활동을 하다 보면 시간 관리가 어려워지기 때문이죠. 뿐만 아니라 매 시간 새로운 정보를 얻어야 한다는 사회적 강박에 수시로 뉴스 검색을 하고 소셜 미디어를 확인하다 보면 효과적인 시간 관리는 더더욱 불가능해집니다.

이런 상황 속에서도 시간 관리를 철저히 잘 하면서 공부와 특별활동의 균형을 잘 잡을 줄 아는 소프트 스킬을 가진 학생들이 돋보이게 됩니다. 시간 관리 소프트 스킬을 키울 수 있는 가장 기본적인 방법은 소화할 수 있는 만큼의 스케줄만 잡는 것입니다. 경쟁심을 보여주기 위해서 무조건 많은 양의 수업과 특별활동을 듣는 것보다는 충분히 소화 가능한 범위 안에서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는 수업과 의미있는 특별활동을 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SKILL 2. 리더십

직장, 팀, 비즈니스 미팅, 사업 사람들, 사업, 팀웍, 사무실, 사람들, 회의, 통신, 토론

대학교에서는 차세대 리더가 될 가능성이 있는 학생들을 항상 선호합니다. 현재 단순히 소프트웨어 코딩만 잘하는 학생이 아닌 미래에 소프트웨어 회사의 한 리더가 되었을 때 팀을 잘 이끌고 나갈 수 있는 가능성이 있는 학생에게 더 관심을 갖게 됩니다. 리더십을 가장 효과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방법으로 그동안 많은 학생들이 운동부의 캡틴 혹은 학생단체나 학생회 임원을 맡아왔는데, 이 외에 다른 방법으로도 리더십을 보여줄 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소셜 미디어 인플루언서가 되어 대중의 공감을 얻어내는 것도 리더십을 증명하는 좋은 예가 될 수 있습니다.

SKILL 3. 팀워크

주유, 익 스 트림 스포츠, 풍선 보트, 연합, 소년, 임대, 술, 강, 위험, 팔레트, 팀워크

팀워크 역시 중요한 소프트 스킬입니다. 요즘처럼 모든 산업이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고 점점 좁아져가는 글로벌 시대에 팀워크 없이는 일이 좀처럼 진행되지 않습니다. 팀워크 능력을 쌓을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여럿이 참여해야 하는 특성을 지닌 특별활동을 하는 것입니다.

스포츠는 가장 접근 가능한 팀워크 특별활동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단, 종목을 정할 때 개인 점수를 중요시하는 골프, 양궁, 육상, 테니스 같은 운동 보다는 팀의 단합을 필요로 하는 농구나 축구 같은 스포츠 활동을 택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글 / 진유미 (교육 전문가)
USC에서 저널리즘 석사를 취득 후, 미국 주류 신문사와 잡지사 기자로 활동하고 UCLA 교육학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그 후 UCLA에서 카운슬러와 강사로 일한 바 있으며, 교육 스타트업을 설립하였다.
현재는 대학 입시 카운슬링 및 커리큘럼을 개발하는 Booravo Education Services의 대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