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트럭으로 학생 점심 제공…LA통합교육구 총 4대 운용

0
230

[Los Angeles] 입력 2023.09.10 19:11

Photo of the LAUSD food truck. [Courtesy of LAUSD]

LA통합교육구(LAUSD)가 학생들을 위한 푸드트럭을 운용한다.

알베르토 카벨로 LAUSD  교육감은 지난 8일 푸드트럭을 곧 선보일 것이라면서 앞으로 1년 내내 4대의 푸드트럭이 관내 학교들을 돌며 트럭에서 요리 및 조리된 다양한 메뉴의 식사들을 수백 명 학생들에게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학생들은 푸드트럭의 메뉴로 학교에서 점심을 먹을 수 있게 된다. 특히 메뉴는 한국식 타코와 나초, 카르니타스 등 LA 학생들의 문화적 다양성을 반영할 것으로 알려졌다.

LAUSD 로시오 리바스 이사는 “맛도 있고 문화적으로 친숙한 음식들로 구성돼 학생들이 점심을 기대하게 될 것이다”라며 “가족과 집에서 먹는 한국식, 태국식, 멕시코식 메뉴가 준비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LAUSD의 이번 푸드트럭 프로그램은 비영리단체 ‘노 키드 헝그리(No Kid Hungry)’의 프로그램 매니저 토미 리씨가 푸드트럭 마련 비용의 80%를 부담한 것으로 전해졌다. 나머지 20%는 가주 교육부가 부담한다.

카벨로 교육감은 “푸드트럭은 학교는 물론 지역사회의 특별 이벤트에도 참가하게 될 것”이라며 “최대 400명의 학생과 400명의 성인에게 음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LAUSD에 따르면 현재 첫 번째 푸드트럭이 지역을 순회할 준비를 마쳤으며 곧 운행을 시작할 예정이다.

장수아 기자 jang.suah@korea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