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학기 학과목 선택을 위한 3가지 고려사항

0
768

[대입 가이드]

대학 어드미션을 위한 학과목 선정방법

신학기 수강과목 선택은 자신이 원하는 대학과 전공에 맞도록 신중한 고려가 필요하다.

봄학기가 되면 고등학생들은 다음 학년 수강과목 선택에 있어 종종 어려움을 겪는다. 자신이 원하는 대학 또는 전공을 신청하기 위해 알맞은 과목 선정은 필수이다.

2011년도 NACAC에서 미국 대학들을 대상으로 한 한 설문조사에서는 커리큘럼 강도의 (과목 선정) 무게가 어드미션에 있어 92%로, 두 번째로 중요한 요소로 뽑혔다.

 자신의 학교 또는 개인 카운셀러와의 상의 하에 과목 선정을 하는 것이 현명하며 상의 전에 염두에 두어야 할 것들이 있다.

1. GPA

어드미션에 있어 가장 중요한 요소는 GPA이다. 그러므로 과목 선정을 할 때 자신의 weighted GPA를 최대한으로 올릴 수 있도록 구상을 하도록 한다. 대부분의 학교는 AP/IB 또는 아너 (Honors) 과목들에 추가 학점을 부여하므로 자신이 감당할 수 있다면 최대한 많이 신청을 하는 것이 좋다.

설령 자신의 고등학교 Transcript 상에는 AP나 Honors 과목들의 추가 점수가 반영이 되지 않은 unweighted GPA로 계산이 되더라도 대학 어드미션에서는 weighted로 재계산이 되어 입학 심사를 한다.

2. 커리큘럼 난이도

4년 고등학교 과정에 있어 GPA와 커리큘럼 난이도의 균형을 맞추는 것 또한 염두에 두면서 과목 선정을 해야 한다. 자신의 고등학교가 20가지가 넘는 AP를 제공한다고 해서 꼭 4년 모두 AP를 수강할 필요는 없다. 한 가지 중요한 원칙, 즉 ‘고등학교 학년에 맞춰 자신이 수강하는 커리큘럼 강도를 점진적으로 올린다’는 것을 생각하자. 이 원칙만 따른다면 항상 AP가 아닌 일반, CP (College Prep) 또는 Honors 과목을 수강하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 이렇게 함으로써 매년 더 어려운 도전을 해 왔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다.

제공되는 AP과목의 개수나 종류는 고등학교마다 천차만별이며 대학교들도 당연히 이 다름을 인지하고 있다. 그러므로 입학심사를 받을 때에도 자신의 고등학교에 대한 배경이나 한계를 염두에 두고 GPA나 커리큘럼 선정 기록을 평가 받게 된다.

3. AP과목 선택

자신이 수강하는 AP과목의 종류는 특별히 겨냥하는 프로그램/전공이 있지 않는 이상 그렇게 큰 무게를 가지지 않는다. 하지만 희망하는 프로그램이나 전공이 있다면 거기에 맞춰 AP과목을 선택할 것을 권한다. 예를 들어 비즈니스 프로그램이나 accelerated 메디컬 프로그램에 지원하고자 한다면 그 프로그램의 색깔에 맞거나 비슷한 AP 과목을 우선으로 수강하는 것이 옳다.

7년 메디컬 프로그램으로 대학을 가고자 한다면 AP Physics/Biology/Chemistry/Environmental Science 등 자연과학 위주로 커리큘럼 비중을 높이는 것이 좋다. 5년제 엔지니어링 Masters 프로그램을 원한다면 AP Physics, Chemistry와 더불어 Calculus AB와 BC는 필수가 되겠다.

다가 올 봄학기와 이후 과목 선정을 해야 할 시기가 오면 위 원칙들을 기억하며 선택하도록 하자.

그레이스 김 원장 / 아이앤트에듀케이션
문의: (323)413-2977
www.ianted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