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학생 ‘스텔라 권’ 쿡 장학생 선정

0
569

잭 켄트 쿡 재단, 최대 4만 달러 제공

스텔라 권 학생의 모습. /귀넷 데일리 포스트

귀넷카운티 브룩우드고교 12학년 한인학생인 스텔라 권양이 ‘2022 쿡 칼리지 장학금’을 받게 됐다.

하버드대 진학 예정인 권양은 전국 지원자 60명에게 주어지는 이 장학금에 선발됐다. 잭 켄트 쿡 재단(Jack Kent Cook Foundation) 대학 장학금 프로그램은 미국 내 최고 4년제 대학에 다닐 학생들에 제공되는 학부생 장학생이다.

4년제 학부 기간 동안 최대 4만 달러를 제공하고, 이는 등록금, 생활비, 교제 등 필요한 기금을 쓰는데 제공된다. 정확한 금액은 개인별로 차이가 있다.

작학생 선별 기준은 뛰어난 학업능력, 성취도, 재정적 필요성, 봉사, 리더십을 바탕으로 구성돼 있다.

한편, 잭 킨트 쿡 재단은 2000년 이후로 3000명 이상의 학생들에게 2억 3000만 달러 이상의 장학금을 제공해 왔다.

박재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