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rbes 선정 대학 순위…중서부 5개 대학, 최고 공립 25곳 포함

0
978

[Chicago] 입력 2023.09.07 13:43

포브스 전체 대학 순위 보기

포브스 선정… UIUC 전체 9위 선정

(사진=Forbes 웹사이트 캡처)

어바나-샴페인 일리노이 대학(UIUC)을 포함한 중서부 지역 대학 5곳이 미국 우수 공립대학 25곳에 포함됐다.  

경제전문지 포브스(Forbes)는 최근 ‘미국 공립대학 탑25′(Top 25 Public Colleges) 순위를 발표했다.  

포브스는 투자 비율 수익, 학생 성공, 학생 부채, 졸업 후 연봉, 졸업률 등을 바탕으로 순위를 매겼다며 “1700년대에 세워진 엄청난 역사의 학교들을 포함해 많은 공립대학이 사립대학보다 훨씬 합리적인 비용에 동일한 수준의 세계적인 교육을 제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일리노이 주서 유일하게 탑25에 오른 UIUC는 전체 9위에 선정됐다.  

포브스는 “1867년 설립된 UIUC는 9000개 이상의 예술 작품, 4만6000개 이상의 유물, 4개의 극장, 4개의 문화센터 등을 보유하고 있고, 학생들은 노벨상, 퓰리처상, 필즈상 등을 수상한 세계적 수준의 교수진으로부터 배우고 함께 일할 수 있는 기회들이 있다”고 평가했다.  

중서부 지역서 가장 높은 순위에 오른 학교는 전체 4위에 오른 앤아버 미시간 대학이었고, 이어 UIUC, 매디슨 위스콘신 대학(15위), 퍼듀 대학(19위), 그리고 미시간 스테이트 대학(24) 등이 탑 25에 포함됐다.  

미국 최고의 공립대학으로는 버클리 캘리포니아 대학이 선정됐고, 이어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 대학(UCLA), 샌디에이고 캘리포니아 대학(UCSD), 앤아버 미시간 대학, 산타 바바라 캘리포니아 대학, 워싱턴 대학, 플로리다 대학, 버지니아 대학, UIUC, 그리고 오스틴 텍사스 대학이 탑10을 형성했다.  

이 외에도 채플힐 노스캐롤라이나 대학(UNC)이 11위, 조지아 공과대학이 12위, 럿거스 대학이 17위, 조지아 대학이 21위에 올랐다

Kevin Rho 기자